중소·벤처·기업

강릉시, 강원도 정규직 취직지원사업 본격 추진

798회
0건
2021.05.03. 10:38
원탑스튜디오


 


정규직 채용, 1인당 최대 100만 원, 연 최대 1,200만 원 지원 


 강릉시는 코로나19로 피해를 입고 있는 강릉시 내 사업장 주소를 둔 사업체 및 시민에게 위기 극복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특별 지원사업을 추진한다.


 이 사업은 『강원형 취직 사회책임제』의 일환인 강원도 정규직 일자리 취직지원사업으로, 사업체가 정규직 직원을 신규로 채용할 경우 1인당 월 100만 원씩 1년간 최대 1,200만 원의 인건비를 지원받을 수 있으며, 1개 업체당 총 10명까지 신청할 수 있다.


 대상은 강릉시 내 사업장(사업자등록이 된 업체) 주소를 두고, 정규직 신규 직원을 채용하였거나(2021. 1. 1. ~ 선정기준일) 채용할 계획(선정기준일 ~ 3개월 이내)이 있는 모든 사업체로서

    ※ 선정기준일: 6월 30일(예정) 


 

 접수 기간은 오는 5월 3일(월)부터 6월 11일(금)까지이며, 접수장소는 강릉종합운동장 내(GATE A와 정2문 사이) 전용창구를 운영, 사업주(또는 대리인)가 직접 방문하여 신청할 수 있다. 



 구비서류 등 자세한 사항은 강릉시청 홈페이지 또는 일자리경제과(640-5839, 5203, 5206)로 문의하면 된다. 


 정의용 일자리경제과장은 “코로나19로 고용시장이 얼어붙은 상황에서, 기업에게는 인건비 지원을 통한 유동성 확보를, 구직자에게는 안정적인 일자리 보장을, 지역사회에는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크나큰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.”고 밝혔다.
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